1960s midwinter tea plate

37,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미드윈터의 빈티지 티플레이트입니다. 미드윈터는 잉글랜드 중부지방의 버슬렘지역에서 1910년에 부터 시작된, 그 당시의 세련된 트렌드를 이끌어 가던 테이블웨어 브랜드입니다. 소개해드리는 접시는 1960년대에 제작되었으며, 적당한 무게와 단단한 질감을가진 오트밀색의 스톤웨어를 소재로합니다. 반듯한 동그라미모양의 접시는, 평평한 바닥면에서 넓은 리본 모양의 가장자리로 완만한 선을 그리며 펼쳐진 모습을 가지고 있습니다. 접시의 겉면에는- 배경에 되는 오트밀색의 스톤웨어와 잘 어울리는 따뜻한 회색의 스페클무늬가 보여지며, 무늬의 작은 입자들이 모이고 펼쳐지며 만들어내는 잔잔한 음영이 아름답습니다. 샌드위치나 따뜻한 샐러드를 나누어담는 여유로운 식탁의 그릇으로, 풍성한 크림을 얹은 파이나 케이크를 담아내는 디저트접시로 사용하기에 잘 어울립니다. 

 

 

지름18cm 높이1.8cm 

made in England

 

 

 

 

 

 

 

 

 

 

 

 

 

 

 

 

 

깨끗한 상태을 가지고 있는 빈티지 제품이지만, 오랜시간을 간직한 소재의 특성상 표면에  옅은 흠집이 있을 수 있습니다.

유앤웬즈데이의 모든 빈티지 테이블웨어는 세 번의 세척 그리고, 두 번의 소독을 거칩니다.

수량이 한정적인 빈티지 제품의 특성상 주문 후 30분이내 미입금시 주문이 취소됩니다. 주문전 홈페이지 하단의 주문안내 페이지를 숙지 부탁드립니다. 

카드결제를 원하시는분 께서는 주문서 접수후 게시판을 통해 메세지를 남겨주시면, 결제링크를 전송해드립니다. 

1960s midwinter tea plate

37,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코니 아기띠워머 (XL/Beige/long-type) 재입고 시 알림
이미 신청한 휴대폰 번호입니다.

1960s midwinter tea plate

미드윈터의 빈티지 티플레이트입니다. 미드윈터는 잉글랜드 중부지방의 버슬렘지역에서 1910년에 부터 시작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