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60s old hall tea tray

75,000원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올드홀은 1893년 잉글랜드 버밍엄 근처의 블록스위치에서 탄생한 브랜드입니다. 튼튼하고 간편히 사용할 수 있는 소재에대한 관심과 일상생활에 직접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물건들을 만드는것을 추구했습니다. 마당을 가꾸는일과 농사를 위한 하드웨어들을 만드는것으로 시작하여 1900년대 초반에 들어 욕실이나 부엌의 수건걸이나 방문의 손잡이 같은 집안의 물건들로 범위를 넓혔고, 1920년대 후반부터 베이크웨어나 식사시간을 위한 물건들을 제작하기 시작하며 명성을 가지게 됩니다. 1940년대 중반즈음 부터는 이전의 여러가지 시도들로 부터 만들어진, 올드홀 고유의 제품들을 안정적으로 생산하며 지금에도 잘 알려진 올드홀의 모습을 갖춥니다. 소개해드리는 제품은 디자인어워드에서의 좋은 성과와 로열개런티 가지게되며 전성기를 맞이했던 시기인 1960년대에 만들어진 티트레이 입니다. 1940년대 - 50년대에 만들어졌던 해머드시리즈를 모티브로 만들어질 제품으로, 묵직하고 두터운 스테인리스스틸 소재로합니다. 반듯하고 넓은 타원형의 트레이와 단단하고 드라마틱한 균형을 보여주는 핸들로 구성 되었습니다. 아르누보를 떠올리는 섬세하게 정돈 된 부분들과 균일한 망치질로 완성 된- 잔잔한 바람에 반짝이는 물결을 닮은 해머드 패턴의 바닥면이 아름다우며, 스테인리스 스틸의 단정함과 유연하고 화사한 장식들이 만들어내는 조화로운 리듬이 보여집니다. 식탁의 가운데에 두는 브레드바스켓이나, 티트레이로 사용하기에 알맞으며, 비교적 깊은 깊이의 트레이는 오븐-투-테이블 웨어로 사용하기에도 적당합니다. 

 

 

지름35.5cm* 27cm 높이2.5cm  

핸들 포함 높이13cm

made in England

 

 

 

 

 

 

 

 

 

 

 

 

핸들의 안쪽에는 생산지를 나타내는 글자가 새겨져 있습니다.

 

 

핸들은 쉽게 분리가 되는 모양으로,

깨끗하고 다양한 용도로의 사용이 가능합니다.

 

 

 

 

 

 

 

 

스테인리스스틸 빈티지제품의 표면에 있는흠은,

유리나 도자기에 나타난 흠과 같은 정도라도

소재의 특성상 그보다 좀 더 도드라진 흠으로 보여지는 부분 충분히 숙지 부탁 드립니다.  

 

 

 

 

 

깨끗한 상태를 가지고 있는 빈티지 제품이지만,

오랜시간을 간직한 소재의 특성상 표면에  옅은 흠집이 있을 수 있습니다.

 

유앤웬즈데이의 모든 빈티지 테이블웨어는 세 번 과정의 세척,

 두 번의 소독(끓는물-살균스프레이)과정을 거칩니다.

 

수량이 한정적인 빈티지 제품의 특성상 주문 후

30분이내 미결제시 주문이 취소됩니다.

주문전 홈페이지 하단의 주문안내 페이지를 숙지 부탁드립니다. 

 

카드결제를 원하시는분 께서는 주문서 접수후

게시판을 통해 메세지를 남겨주시면, 결제링크를 전송해드립니다. 

 

식기류로 오랫동안 사용되었지만

판매분류는 생활잡화 소품입니다.

1960s old hall tea tray

75,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