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70s churchill bread plate

29,000원
배송비 3,0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1970년대 초중반경 만들어진 처칠의 브레드플레이트입니다. 처칠은 영국 도자기의 중심지인 스토크온트렌트에서 1795년부터 식기를 만들어오고 있습니다. 양질의 재료를 사용한 좋은 품질과 적은 요소들로 이루어진 실용적인 디자인의 도자기들로 오래도록 그 이름을 유지하고있는 브랜드입니다. 소개해드리는 접시는 관리와 사용이 편리한 실용적인 소재인 스톤웨어를 소재로하며, 스톤웨어 특유의 안정감이 잘 전해지는 적당한 무게감을 가지고 있습니다. 자연스러운 밝은 빛의 아이보리의 접시는 가장자리의 폭이 좁고 바닥면이 넓은 동그란 모양으로 만들어졌으며, 가장자리에서 바닥면으로 이어지는 둥근면에는 수면위의 동그라미 무늬를 닮은 엷고 잔잔한 흐름들이 보여집니다. 접시의 테두리에는 빨강에서 다홍으로 연결되는 아주 섬세한 그라데이션의 얇은 줄무늬가 그려져있습니다. 나른하고 편하게 보내는 한때를 떠올리는게하는 접시입니다. 빵과 잼과 버터를 담아내는 식사시간의 그릇으로, 비스킷을 가득담거나 아이스크림은 동그랗게 담아내는 디저트접시로 사용하기에 잘어울립니다.

 

 

지름17cm 높이2.5cm

made in England

 

 

 

 

 

 

 

 

 

 

 

 

 

 

 

전체적으로 깨끗한 상태을 가지고 있는 빈티지 제품이지만, 오랜시간을 간직한 소재의 특성상 표면에  옅은 흠집이 있을 수 있습니다.

유앤웬즈데이의 모든 빈티지 테이블웨어는 세 번의 세척 그리고, 두 번의 소독을 거칩니다.

수량이 한정적인 빈티지 제품의 특성상 주문 후 30분이내 미입금시 주문이 취소됩니다. 주문전 홈페이지 하단의 주문안내 페이지를 숙지 부탁드립니다. 

카드결제를 원하시는분 께서는 주문서 접수후 게시판을 통해 메세지를 남겨주시면, 결제링크를 전송해드립니다. 

1970s churchill bread plate

29,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